본문 바로가기

晉州市/진주권 걷기99

모덕골~선학산 전망대, 장마철 풍경 장마가 시작되고 진주 지방은 엄청나게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밤새 내리던 비가 그치고 날씨가 맑아져서 선학산으로 갑니다. 얼마 전에 모심기를 하던 풍경이 생각나는데 그동안 많이 자랐네요. 선학산 상대 체육장에서.... 선학산 상대 체육장에서 잠시 휴식하고 모덕골로 갑니다. 장마철이어서 길에 습기가 많고 미끄러워서 천천히 갑니다. 모덕골에 도착하니 사방에 개망초꽃이 흐드러지게 피었습니다. 하나씩 보면 꽃이 작지만 이렇게 집단적으로 피니 정말 아름답습니다. 개망초 꽃밭 속의 정자에서 쉬어갑니다. 정자에서 바라본 모덕골의 체육시설들... 모덕골에서 선학산으로 가는 길은 예전에 매화나무가 많았습니다. 지금은 조림사업으로 수종이 바뀌었지만 잘 자라고 있어서 보기 좋습니다. 뒤벼리 언덕에서 바라본 남강과 진주시가지.. 2023. 6. 28.
진양호 양마산 물빛길 진양호 양마산 물빛길을 다녀왔습니다. 진양호는 최근에도 다녀갔지만 양마산 물빛길은 1년 반 만에 다시 오게 되었네요. 오늘은 진주시 노인 복지시설인 상락원 주차장에 주차하고 양마산 산길로 올라갑니다. 진양기맥 능선을 따라 이정표 갈림길에서 수변 탐조대로 갑니다. 진양호 호수를 바라보며 걷는 길이 정말 좋습니다. 남강댐이 설치되기 전에는 이곳에도 마을이 있었겠지요. 호수를 바라보며 예전의 풍경들을 상상해 보았습니다. 수변 탐조대의 풍경 수변 탐조대에서 진양호 호수를 바라보며 오랜 시간 머물다 갑니다. 수변 탐조대에서 가파른 경사길로 다시 올라갑니다. 금년에 처음으로 만난 나리꽃이 정말 반갑습니다. 양마산 팔각정 어디가 하늘이고 어디가 호수인지..... 진양호 전망대 아래 갈림길에서 상락원 방향으로 갑니다... 2023. 6. 16.
충무공동, 김시민장군 둘레길 6월 중순이 되면서 기온이 많이 올라가서 여름을 실감합니다. 날씨가 더운 관계로 산행은 자제하고 걷기를 위주로 아침 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진주 종합운동장 주차장에 주차하고 김시민장군 둘레길을 걸었습니다. 진주 종합 운동장에서 영천강변을 따라 김시민 대교 방향으로 갑니다. 김시민대교 남강 건너편은 상평동이고, 멀리 가호동으로 이어지는 남강 도보길도 보입니다. 영천강 도보교 김시민 장군 둘레길 이정표이지만 전혀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A, B, C 코스의 안내도 무의미하고 어디에서 어디까지 인지 알 수 없는 이정표입니다. 현장감이 없고 길을 걷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안 되는 그야말로 형식적인 이정표입니다. 비현실적인 코스의 거리보다 현실적인 지명과 거리가 나오는 이정표라야 도움이 되겠지요. 하얀울 공.. 2023. 6. 14.
선학산~비봉산 도시숲의 초여름 풍경 요즈음은 날씨가 더워서 거의 매일 선학산과 비봉산의 숲을 찾아갑니다. 남강변을 걷는 것도 좋지만 여름철은 아무래도 그늘이 있는 산이 좋습니다. 오늘도 07시경 혼자서 등산가방 하나 메고 선학산으로 갑니다. 요즈음 낮에는 28도 이상 더운 날씨여서 가능한 오전에 걷기 운동을 하게 됩니다. 하대동 선학산 초입에 최근 편백나무를 많이 심었는데 예쁜 정자도 설치되었네요. 2002년 매미 태풍으로 선학산에 큰 피해가 있었습니다. 당시 피해를 본 소나무 대신 편백나무를 심었는데 이렇게 많이 자라서 좋은 그늘을 만들어 주고 있습니다. 오늘은 이곳에서 잠시 쉬고 몇 해 전 새로 조성된 편백나무 숲으로 찾아갑니다. 하대동 선학산에 새로 조성된 편백나무숲입니다. 아직은 나무가 어리지만 아침 시간에는 걷기가 좋아서 최근에 .. 2023. 6. 10.
진주시 실봉산 임도... 율곡~함촌 며칠간 장마철 같은 비가 내렸습니다.비가 그치고 흐린 날씨이지만 며칠 만에 등산 가방을 메고 집을 나섰습니다.비가 많이 내려서 산길은 피하고 평소 가보고 싶었던 실봉산 임도를 걷기로 하였습니다.161번 시내버스를 타고 진주시 내동면 율곡마을 입구에서 하차하여 걷기 시작합니다.율곡마을(밤실)이라는 마을 이름이 정겹게 다가옵니다. 벌써 코스모스가 피었네요.... 경전선 철길도 지나가고... 율곡마을회관 진주에서 통영으로 가는 고속도로도 지나갑니다. 율곡(밤실)이라는 마을 이름처럼 밤나무가 많이 보입니다. 골짜기로 이어지는 길을 따라갑니다. 율곡소류지 녹색숲이 정말 아름답습니다. 도시 가까이에 이렇게 훌륭한 습지가 있다는 게 정말 놀랍습니다.       소담원은 진주에서 많이 알려진 숲 속의 카페라고 합니다... 2023. 5. 30.
오월의 남강... 금산면 가방리~충무공동 계절의 여왕이라는 오월이 되었습니다. 온 세상이 녹색으로 물든 아름다운 계절입니다. 오랜만에 금산면에서 충무공동까지 남강길을 걷기로 하였습니다. 360번 시내버스로 08시 30분경 남성 버스 정류장에 도착하였습니다. 가방제 제방에서 바라본 풍경.... 멀리 집현산이 조망됩니다. 끝에 있다고 끄티공원이라고 이름을 지었네요. 끄티 공원의 남강 풍경 남강 습지에는 개구리들의 합창 소리가 들리고.... 대나무 숲길도 좋습니다. 금산교 부근의 남강 진주시내와 연결해 주는 금산면의 관문인 금산교 송백리 남강변에는 파크골프를 즐기는 분들이 많이 있습니다. 이팝나무꽃이 만개한 송백리 파크 골프장 찔레꽃도 피었습니다. 송백 쉼터의 흔들의자에 앉아서 남강을 바라보며 한참을 쉬어갑니다. 아카시아꽃도 빈깁습니다. 남강 건너편.. 2023. 5. 3.
진주 에나길... 선학산~비봉산의 봄 4월이 되면서 산은 연둣빛으로 변하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봄꽃들이 피고 있는 선학산과 비봉산의 진주 에나길을 걸었습니다. 상대동 배수장 선학산 들머리의 벚꽃들은 지고 있지만 장승이 반겨줍니다. 선학산 탱자나무길 매화가 지고 지금은 배꽃이 한창입니다. 복사꽃도 아름답게 피었습니다. 철쭉도 아름답게 피고... 선학산 전망대의 진주시가지 조망 선학산 전망대 시계탑이 08시 10분을 알리고 있네요. 봉황교 소공원 단풍나무도 새잎이 나서 푸르름을 자랑합니다. 대봉정 대봉정의 진주시가지 조망 비봉산의 봄 풍경은 진주 팔경 중 하나입니다. 비봉산에서 상봉동 봉원중학교 방향으로 하산합니다. 복숭아 과수원에서... 아름다운 봄꽃들과 연둣빛 새잎을 만나며 선학산과 비봉산을 걸었습니다. 서봉지 공원을 둘러보고 진주여고 버스.. 2023. 4. 3.
눈이 내린 선학산~비봉산 대봉 숲자락길 겨울철에 눈 보기가 어려운 진주 지방에 제법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아침에 일어나니 온 세상이 하얗게 변하였는데 다른 세상처럼 보입니다. 아침 식사를 하고 선학산으로 눈 구경을 하러 갑니다. 선학산 탱자나무 울타리 길에도 하얀 눈이 내렸습니다. 선학산 전망대 선학산 편백나무 조림지도 눈 세상이 되었네요. 봉황교 소공원 대봉정 대봉정에서 바라본 진주시가지 멀리 지리산이 보입니다. 지리산을 당겨보니 하얀 눈이 많이 내렸군요. 소나무가 정말 멋집니다. 약 3시간 동안 선학산과 비봉산의 숲길(약 10.3km)을 걷고 귀가하였습니다. 진주에서 보기 어려운 설경을 보는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3. 2. 10.
가좌산 둘레길~석류공원 입춘이 지나고 날씨가 많이 풀렸습니다. 진주 지방은 최고 기온이 10도를 넘는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유건이 할머니와 함께 가좌산 둘레길을 걸었습니다. 유건이 할머니의 체력을 고려 코스를 짧게 하여 이야기를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우리 부부 모두가 70세를 넘긴 나이여서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걷기 운동을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소나무와 벚나무가 하나가 된 연리목 겨울에도 푸르름을 자랑하는 숲이 정말 좋습니다. 석류공원 팔각정 석류공원의 조망... 상평동, 상대동, 하대동 방향 석류공원 조망...남강, 천전동 방향 석류공원의 인공 석굴 인공 석굴에서 바라본 가호동 시가지 인공 석굴 외부는 여름철에 인공폭포가 됩니다. 약 1시간 30분 동안 가좌산 둘레길을 걸었습니다. 공기 좋은 숲속.. 2023. 2.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