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望草亭/南道別曲

강주연못 연꽃...가족 나들이

by 南道 2022. 8. 15.

광복절 연휴에 경기도에서 살고 있는 아들 가족들이 2박 3일 일정으로 다녀갔습니다.

오랜만에 아들, 며느리, 유건, 유주와 함께 식사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금년 초등학교 1학년에 입학한 유건이도 많이 의젓해졌고 3살 터울의 동생 유주도 몰라보게 컸네요.

아이들이 자라는 모습을 보며 할아버지와 할머니는 흐뭇한 마음이지만 세월의 흐름을 느끼기도 합니다.

 

날씨가 덥지만 오랜만에 가족들이 강주지의 연꽃을 보러 갑니다.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손을 잡고 걷는 유건이와 유주가 즐거워하네요.

강주지에 도착하니 마침 연꽃 축제가 진행되고 있었습니다.

 

날씨는 덥지만 나무 그늘도 좋고 사천만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이 정말 좋습니다.

 

 

손주들 사진도 찍어주고....

 

 

 

 

강주지는 고려시대의 진영 터라고 합니다.

 

손자, 손녀의 손을 잡고 연꽃을 구경하며 천천히 걷습니다.

 

 

 

 

무더운 날씨이지만 아들, 며느리, 손자, 손녀와 함께 우리 두 내외는 행복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이틀 밤을 우리 집에서 지내고 아들, 먀느리, 손자 손녀는 자신들의 둥지로 떠났습니다.

우리집에 모처럼 사람 사는 소리가 났는데 다시 조용한 집에서 우리 부부만 남게 되었습니다.

모두 모두 건강하게 잘 살기를 기원합니다.

 

 

댓글7

  • 늘 건강 유의하시며
    알차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행복한 나들이 아름다운 연꽃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 최고선수 2022.08.16 15:18 신고

    고생하셨네요
    우리 아이들도 휴가 때 와서
    팔월 첫 주를 어떻게 보냈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나마 손자녀들에게
    조금이나마 추억의 날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지요
    답글

  • 깡태박 2022.08.16 20:35 신고

    가족들 오셔서 모처럼 활기찬 모습들이었는데
    모두들 떠난 자리가 공허하고 많이 허전하시겠습니다.
    조만간 추석을 기약하시면서 기다리는 마음으로 지내시면 하루하루가 즐거울 것입니다.
    한번 뵙고 싶은데 맘같지 않네요. 명석에 오시면 연락주세요. 추어탕 잘 하는 집이 있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답글

  • 진주 무명초 2022.08.19 12:26 신고

    정성드려 올려 놓은신 강주연못 감사히 보고 갑니다
    무명초가 공감3. 드립니다
    답글

  • 용안수 2022.08.21 19:45 신고

    南道님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저는 티스토리로 변경 했습니다
    답글

  • 삼도갈매기 2022.08.27 10:57 신고

    티스토리로 바꾸고
    처음으로 댓글을 달아봅니다..
    "구독"도 눌렀는데, 구독하기가 되었는지...
    티스토리로 바꾸면서 댓글이 싸그리 지워져서
    남도님을 찾아올수가 없었는데....
    오늘은 작심하고 이것저것 디비보니 이렇게 찾아왔심다...ㅋ

    아드님 내외, 손자 손녀 그리고 사모님까지
    온 가족이 강주리 연꽃 구경을 하셨다니
    손자 손녀 사진은 있겠구나 했는데....ㅋㅋ

    티스토리에 "글쓰기" 찾는다고 식겁했심다...ㅋ
    답글

  • master 42 2022.08.31 07:34 신고

    남도님,
    반갑습니다. 꼭 이산가족 만난 기분 입니다.
    많이 헤메고 다녀도 깜깜해서 이렇게 만나니 많이 반갑습니다.
    온 가족이 모여 나들이 하는 글을 읽으니 부럽습니다.
    저는 손자들이 대학에 들어가고 또 졸업을 앞두니 어릴때의 맛이 없습니다.
    곧 추석이니 또 가족들이 모이시겠죠.
    내내 건강 하십시요.
    답글